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북도, 감정노동자 권익보호 연구용역 착수

뉴스듣기


대구

    경북도, 감정노동자 권익보호 연구용역 착수

    뉴스듣기

    경상북도는 25일 한국노총, 민주노총 등 지역의 노동단체 및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 감정노동자 실태조사와 권익증진 방안 연구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한다.
     
    우리나라의 경우 산업구조의 급격한 변화에 따라 고객 응대 업무에 종사하는 노동자가 전체 임금노동자의 35%로 추정된다.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비대면 업무가 증가하고 관련 노동자의 피해 사례가 급증하고 있는 상황에서 그들의 권익보호가 필요한 실정이다.
     
    경북도는 올해 3월 '경북 감정노동자 권리 보호 및 증진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고, 지역 감정노동자의 실질적인 권익보호를 위한 정책 방안 마련에 나섰다.
     
    용역의 주요 과제는 ▷경북형 감정노동자의 개념과 범주 설정 ▷도내 감정노동자 일반현황 및 노동환경 조사 ▷권익침해 및 구제사례 조사 ▷타 지역 우수사례와 선진정책 수집 ▷경북권역을 고려한 권익보호제도와 정책 마련 등이다.
     
    경북도는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감정노동자 권리보호 기본 계획 수립, 권익보호 모범지침 제작·배포, 권익보호센터 설치 등 감정노동자 보호 체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이규삼 경북도 일자리경제노동과장은 "감정노동의 범주를 구체적으로 설정하고 노동환경 등 실태조사를 면밀히 실시해 실효성 있는 권익 보호 정책을 위한 기초 자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