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임재 특수본 소환…"기동대 투입 아는 사실대로 말씀"

뉴스듣기


사건/사고

    이임재 특수본 소환…"기동대 투입 아는 사실대로 말씀"

    뉴스듣기

    최성범 용산소방서장도 소환…"일단 조사에 응하겠다"

    핼러윈 참사 부실 대응 의혹이 불거진 이임재 전 용산경찰서장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마포구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핼러윈 참사 부실 대응 의혹이 불거진 이임재 전 용산경찰서장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마포구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
    '핼러윈 참사' 현장 지휘 책임자인 이임재 전 용산경찰서장이 21일 경찰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출석했다. 이 전 서장은 업무상 과실치사상·직무유기 혐의를 받는다.

    이 전 서장은 이날 오전 9시 조사를 앞두고 서울경찰청 마포수사청사 특수본 사무실에 출석하며 핼러윈 기간 전 서울경찰청에 경비기동대를 요청했다는 주장과 관련해 "아는 사실대로 말씀드리겠다"고 밝혔다.

    앞서 이 전 서장은 지난 16일 열린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전체 회의에 증인으로 참석해 사전에 서울청 경비기동대 투입을 요청했지만 인력 부족을 이유로 받아들여지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핼러윈 참사 부실 대응 의혹이 불거진 이임재 전 용산경찰서장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마포구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핼러윈 참사 부실 대응 의혹이 불거진 이임재 전 용산경찰서장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마포구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
    이 전 서장은 핼러윈 기간 인파가 몰릴 것으로 충분히 예상되는데도 사전 조치를 하지 않고, 참사가 발생한 지 50분 뒤 현장에 도착해 늑장 대응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참사 현장에 늦게 도착한 이유에 대해서는 "세부적인 부분은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답했다.

    아울러 "고인과 유족들에게 정말 죄송하다"며 "경찰서장으로서 죄송스럽다. 평생 죄인의 심정으로 살겠다"고 말했다.

    핼러윈 참사 부실 대응 의혹이 불거진 최성범 용산소방서장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마포구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핼러윈 참사 부실 대응 의혹이 불거진 최성범 용산소방서장이 21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서울 마포구 이태원 사고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출석하고 있다. 황진환 기자
    이날 오전 10시에는 최성범 용산소방서장이 특수본에 출석했다. 그는 소방 대응 문건, 조사 입장 등을 묻는 취재진의 질의에 "일단 조사에 응하겠다"라고 말을 아꼈다.

    최 서장은 참사 직전 경찰의 공동대응 요청에도 출동하지 않고 사고 직후에는 적절한 대응을 하지 않아 인명피해를 키운 혐의(업무상 과실치사상)로 수사를 받아왔다.

    특수본은 최 서장을 상대로 신속하게 대응 2단계를 발령하지 않은 이유, 핼러윈을 앞두고 작성한 '2022년 핼러윈 데이 소방안전대책' 문건을 토대로 사고 당일 안전 근무조가 근무 장소를 준수했는지 등을 추궁할 것으로 보인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