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 대통령, 서울 서초·경기 여주 등 7개 시군구 특별재난지역 추가 선포

뉴스듣기


대통령실

    윤 대통령, 서울 서초·경기 여주 등 7개 시군구 특별재난지역 추가 선포

    뉴스듣기

    "추석 명절 전까지 재난지원금 신속하고 차별없이 집행"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일 지난달 집중호우로 인해 큰 피해가 발생한 서울 동작구·서초구, 경기 여주시 등 7개 시·군·구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 선포했다.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 브리핑을 통해 "윤 대통령은 8월 집중호우로 대규모 피해가 발생한 서울 동작구·서초구, 경기 여주시·의왕시·용인시, 강원 홍천군, 충남 보령시 등 7개 시·군·구를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 선포했다"고 전했다.

    이번 추가 선포는 지난달 22일 우선 선포된 지역 10곳에 이어 최근 피해조사 결과를 반영해 이뤄진 추가 조치다.

    윤 대통령은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에게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지역은 물론,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국민 모두가 신속하게 피해에서 회복될 수 있도록 추선 명절 전 재난지원금의 신속하고 차별없는 집행하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중앙대책본부를 중심으로 일본 오키나와 남쪽 해상에서 발달 중인 제11호 태풍 '힌남노'의 이동경로를 예의주시하고, 우리나라에 미치는 영향과 그에 필요한 대책을 선제적으로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클릭하거나 확대하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