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주 관광객 늘자 신용카드 사용액도 급증

뉴스듣기


제주

    제주 관광객 늘자 신용카드 사용액도 급증

    뉴스듣기

    제주관광공사, 신용카드 데이터 분석 통한 올 상반기 제주도 소비 분석 결과
    신용카드 매출액, 지난해 상반기보다 22.5% 증가…내국관광객 매출과 도민 매출 맞먹어
    단체여행 지표도 회복세…관광여행사와 전세버스 소비 급증

    숲길을 걷는 관광객들.숲길을 걷는 관광객들.
    관광객 증가에 힘입어 올 상반기 제주지역 신용카드 소비액이 급증한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관광객 매출이 도민과 맞먹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관광공사가 올 상반기 제주도 소비분석 결과 올 상반기 신용카드 매출액은 3조9979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22.5% 증가했다.
     
    관광객의 신용카드 매출액은 1조8249억원으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30.4% 늘었다.
     
    특히 내국 관광객의 매출액은 1조6516억원으로, 제주도 전체 소비의 41.3%를 차지하면서 제주도민 매출액 1조8249억원과 맞먹는 것으로 조사됐다.
     
    업종별로는 특급호텔과 콘도미니엄의 경우 각각 31.9%, 35.2% 늘었고, 관광여행사와 전세버스도 87%, 62.9% 증가해 단체여행 수요가 회복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번 조사는 신한카드 매출 데이터를 전체 카드 매출금액으로 추정한 것으로, 현금 사용 금액은 누락됐다.
     
    올 상반기 제주 방문 관광객은 684만1854명으로, 지난해 상반기 551만3290명보다 24.1% 늘었다.
     
    제주관광공사 관계자는 "올해 초 국제적으로 코로나19 방역 규제가 완화되면서 해외로 유출되는 관광객이 많아질 것으로 예상됐지만 국제정세 불안과 고환율, 고유가로 제주도 내국인 관광수요가 꾸준히 증가한 결과"라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