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충북 비 피해 잇따라…청주 200㎜ 집중호우

뉴스듣기


청주

    충북 비 피해 잇따라…청주 200㎜ 집중호우

    뉴스듣기
    충북소방본부 제공충북소방본부 제공
    충북지역에 내린 많은 비로 도내 곳곳에서 크고 작은 피해가 잇따랐다.
     
    11일 충청북도에 따르면 지난 8일부터 이날 오전 7시까지 집계된 도내 비 피해 신고는 모두 184건이다.
     
    배수 불량 98건, 나무 쓰러짐 46건, 토사 유실 29건, 도로밑빠짐 1건, 축대 붕괴 1건, 기타 9건 등이다.
     
    전날(10일) 하루 동안 200㎜ 이상 집중호우가 쏟아진 청주지역에 피해가 집중됐다.
     
    전날 오후 8시쯤 청주시 흥덕구 복대동 한 아파트에서는 지하 주차장이 빗물에 잠겼다.
     
    충북소방본부 제공충북소방본부 제공
    상당구 용암동과 서원구 주택가, 오송읍 지하차도 등에서도 침수 피해가 잇따라 소방당국이 긴급 안전 조치를 벌였다.
     
    중부고속도로 대전 방향 서청주나들목과 남이분기점 사이에서는 지름 30㎝ 이상의 도로 파임(포트홀)이 다수 발생해 차량 20여대가 타이어 손상 등의 피해를 입기도 했다.
     
    특히 하천이 급격히 불어나면서 청주 무심천 하상도로와 증평 미암교 하상도로 등 하상도로 3곳, 둔치 주차장 26곳과 소규모 교량 23곳은 통행이 전면 통제됐다.
     
    무심천 흥덕교와 달천 괴산 목도교에는 각각 홍수주의보와 홍수경보가 내려졌다.
     
    충북소방본부 제공충북소방본부 제공
    청주·진천·음성·보은·옥천·괴산에는 호우경보, 단양·제천·충주·증평·영동에는 호우주의보가 유지되고 있다.
     
    도내에는 12일까지 50~100㎜의 비가 더 내리고, 중·북부지역을 중심으로 150㎜ 이상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청주기상지청은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며 "안전 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