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핑 성지' 양양에 전국 서퍼들 모인다…서핑대회 개최

뉴스듣기


영동

    '서핑 성지' 양양에 전국 서퍼들 모인다…서핑대회 개최

    뉴스듣기
    핵심요약

    8~10월 해양수산부장관배 서핑대회 열려

    서퍼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양양 죽도해변.  전영래 기자서퍼들에게 인기를 얻고 있는 양양 죽도해변. 전영래 기자
    '서핑 성지'로 떠오는 강원 양양지역 해변에 전국 서퍼들이 모인다.

    5일 양양군에 따르면 2022년 해양수산부장관배 서핑대회가 8월부터 10월까지 죽도해변을 비롯한 양양군 해변 전역에서 개최된다.
     
    양양군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잠시 멈추었던 서핑대회를 올해 다시 재개해 3개월 동안 모두 5회에 걸쳐 6일 동안 예선과 결승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번 서핑대회는 해양수산부장관배 전국대회로 해양수산부, 강원도, 양양군이 함께 주최하고 강원도서핑협회가 주관한다. 선수와 동호인 등 300여 명이 참여해 파도를 가르며 열띤 경쟁을 벌인다.

    대회는 이달 중순 하조대 해변과 남애3리 해변에서 하조대 마스터즈 대회와 남애 클래식 예선대회 치르고, 9월 중에는 인구 오픈대회와 설악챌린지 대회를 개최한다. 또한 10월에는 SUP보드 예선 및 결승과 죽도 챔피언십 결승대회가 죽도해변에서 2일 간 열린다.
     
    경기일정은 파도 등 기상예보 상황을 반영해 대회 개최 5일전에 강원도 서핑협회에서 확정한다. 경기종목은 남녀 롱보드, 남녀 숏보드, 남녀 SUP 서핑으로 총 6개 부문으로 진행한다. 종목별 1~3위에는 트로피와 시상금 등이 주어진다.
     
    이와 함께 양양군은 다채로운 부대행사로 아이들을 위한 키즈 서핑존, 서핑 용품을 구입할 수 있는 프리마켓, 지역주민이 참여하는 서핑체험 및 플라이보드 쇼 등 즐길거리와 볼거리도 풍성하게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서프 구조대를 운영하고, 코로나19 예방대책도 함께 운영하는 등 무엇보다 안전한 대회가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8월부터 9월까지는 예선전을, 결승은 10월에 개최함에 따라 여름에서 가을까지 양양군 전역에 서핑 분위기 조성은 물론, 지역경제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양양군 관계자는 "이번 대회가 전국 최초로 해양수산부장관배로 진행되는 만큼,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뿐만 아니라 주민과 관광객들이 대회를 관람하며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