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안나' 감독 "쿠팡플레이가 작품 훼손"

뉴스듣기


문화 일반

    '안나' 감독 "쿠팡플레이가 작품 훼손"

    • 2022-08-02 19:10
    뉴스듣기

    이주영 감독 "문제제기에도 편집 강행…창작자로서 고통 견딜 수 없어"

    쿠팡플레이 '안나'. 연합뉴스쿠팡플레이 '안나'. 연합뉴스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플랫폼인 쿠팡플레이가 8부작으로 제작된 작품을 감독 동의 없이 6부작으로 일방적으로 편집해 공개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쿠팡플레이 '안나'의 극본을 쓰고 연출을 맡았던 이주영 감독은 2일 "쿠팡플레이가 감독을 배제하고 일방적으로 '안나'를 편집해 작품을 훼손했다"고 강력히 항의했다.

    이 감독은 법률 대리인인 법무법인 시우를 통해 공개한 입장문에서 "8부작 '안나'를 제작사도 아닌 쿠팡플레이가 6부작으로 편집해 제가 연출한 것과 같은 작품이라고 볼 수 없을 정도로 작품이 훼손됐다"며 "창작자로서 더 이상의 고통을 견딜 수 없어 이 글을 쓰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 감독은 "쿠팡플레이는 지난 6월 7일 저에게 다른 연출자와 다른 후반작업 업체를 통해 재편집하겠다고 통보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보지도 못한 편집본에 제 이름을 달고 나가는 것에 동의할 수 없어 크레딧에서 제 이름을 빼달라고 여러 번 요구했으나 그조차 묵살당했다"고 말했다.

    이어 "쿠팡플레이의 일방적이고도 고압적인 처사로 인해 많은 사람이 상처받았다"며 "감독인 저뿐만 아니라 모든 스태프(후반 작업 업체 포함)에게 사과하라"고 요구했다.

    또한 "가장 이른 시일 내에 8부작 마스터 파일 그대로 감독판으로 공개하고 이번과 같은 일방적 편집을 (반복)하지 않을 것임을 공개적으로 천명하라"고 주장했다.

    지난 6월 24일 쿠팡플레이에서 공개된 '안나'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를 그린다.

    가수 겸 배우 수지의 열연과 감독의 섬세한 연출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