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찰, "대통령·국회의장 살해" 협박글 작성자 특정…조사 예정

뉴스듣기


사건/사고

    경찰, "대통령·국회의장 살해" 협박글 작성자 특정…조사 예정

    뉴스듣기
    국정원 홈페이지 캡처국정원 홈페이지 캡처
    국가정보원 홈페이지에 윤석열 대통령과 김진표 국회의장을 살해하겠다는 협박 글을 수차례 작성한 사람이 10대 남성인 것으로 드러났다.

    26일 서울 용산경찰서는 해당 사건의 용의자를 A(19)군으로 특정했다고 밝혔다.

    A군은 전날 오후 3시 30분쯤 국정원 홈페이지 111 신고 게시판에 윤 대통령과 김 의장을 살해하겠다는 글을 수차례 올린 혐의를 받는다.

    해당 게시판은 국가 안보와 관련한 범죄를 신고하는 곳으로 외부에는 공개되지 않고 국정원 직원들만 확인할 수 있다. 국정원은 전날 오후 5시쯤 이 사실을 경찰에 통보했고, 용산서에서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오는 28일 출석시켜 범행 동기 등에 관해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