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지현 작심발언 "이재명, 불출마해야"

뉴스듣기


국회/정당

    박지현 작심발언 "이재명, 불출마해야"

    뉴스듣기
    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그린벨트 결과 공유 파티 '용감한 여정'에 참석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박지현 전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일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그린벨트 결과 공유 파티 '용감한 여정'에 참석하고 있다. 윤창원 기자
    더불어민주당 박지현 전 공동비대위원장이 이재명 의원 당대표 선거 출마 움직임에 관해 "저도 불출마하셔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부정적인 뜻을 나타냈다.

    박 전 위원장은 1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행사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재명 의원께서 나가시면 결국에 또 민생이 실종되지 않을까 하는 우려가 있다"며 이렇게 밝혔다.

    이어 "저쪽에서는 보복, 우리는 이걸 방어하기 바쁠 것 같은 그림이 그려진다"면서 "의원님들이 우려하시는 것처럼 저도 같은 우려점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자신의 출마 여부에 대해서는 "청년들을 중심으로 출마했으면 좋겠다는 말씀을 주시는데 당원분들은 그렇게 생각하지 않는 것 같다"며 "무엇보다 컷오프를 통과할 수 있을지가 고민"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일주일 안에 결단을 내리지 않을까 싶다"며 "(최고위원으로 출마하는 방안을) 포함해서 숙고하고 있다"고 밝혔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