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조선대 큐브위성 3차례 신호 수신, 양방향 교신은 아직

뉴스듣기


IT/과학

    조선대 큐브위성 3차례 신호 수신, 양방향 교신은 아직

    뉴스듣기
    핵심요약

    오후 5시 29분쯤 미약한 신호 수신하는 등 모두 3차례 수신
    1일 오후 4시 30분쯤 카이스트팀 두번째 큐브위성 RANDEV 사출 예정

    성능검증위성에서 사출된 조선대 큐브위성. 과기정통부 제공 영상 캡처성능검증위성에서 사출된 조선대 큐브위성. 과기정통부 제공 영상 캡처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의 성능검증위성에 탑재됐던 큐브위성이 지구궤도에서 분리에 성공했으나 양방향 교신은 진행되지 못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은 조선대학교 큐브위성 스텝큐브랩-Ⅱ(STEP Cube Lab-Ⅱ)가 29일 오후 4시 50분쯤 성공적으로 분리됐다고 30일 밝혔다.

    이어 30일 오전 3시 48분쯤 조선대 지상국과 일부 상태정보 수신이 이루어진 것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큐브위성이 보낸 상태정보는 위성의 모드와 자세, GPS 상태(현재 꺼진 상태), 배터리 모드 정상, 배터리 전압 정상 정보 등으로 당초 우리나라 상공 비행 때 20회 수신 목표였으나 2회만 수신됐다.

    조선대 지상국은 이날 오후 3시 51분쯤 미약한 상태정보(비콘신호)를 3차례 수신했고, 오후 5시 29분쯤 미약한 상태정보(비콘신호)를 1차례 더 수신했다.

    이로써 조선대 지상국은 이날 모두 3차례에 걸쳐 큐브위성으로부터 신호를 수신했으나 아직 양방향 교신에는 성공하지 못했다.

    위성 비콘 신호를 기다리는 조선대 학생들. 조선대 제공위성 비콘 신호를 기다리는 조선대 학생들. 조선대 제공
    연구진은 위성의 자세가 안정화되면 완전한 양방향 교신이 가능할 것으로 보고 있으며 조선대 지상국은 오는 1일 오전 2시 54분, 4시 32분, 오후 4시 33분쯤  큐브위성과 교신을 할 예정이다.

    첫번째 큐브위성을 사출한 성능검증위성은 자세안정화 작업이 완료된 상태이며 1일 오후 4시 30분쯤 한국과학기술원(카이스트)팀의 두번째 큐브위성 RANDEV을 사출할 예정이다.

    또 3일에는 서울대학교의 SNUGLITE-Ⅱ, 5일에는 연세대학교 MIMAN이 각각 성능검증위성에서 분리된다.

    첫 번째 큐브위성이 사출된 뒤 성능검증위성이 안정되기 위한 시간을 갖기 위해 이틀 간격을 두고 차례로 큐브위성을 분리하는 것이다.

    큐브위성은 각각 3.2~9.6킬로미터의 무게로 고도 700킬로미터의 궤도에서 6개월~1년 동안 지구대기관측데이터 수집과 미세먼지 모니터링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