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기 광주 이어 파주에서 농협 직원 횡령…경찰 수사 나서

뉴스듣기


경인

    경기 광주 이어 파주에서 농협 직원 횡령…경찰 수사 나서

    뉴스듣기

    회계장부 작성하며 5년간 17억 4천만원 빼돌린 혐의

    연합뉴스연합뉴스
    경기 광주시에 이어 파주시의 지역 농협에서 직원이 수십억원을 횡령한 정황이 포착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27일 파주경찰서 등에 따르면 한 지역 농협은 지난 27일 5년간 회삿돈 수십억원을 빼돌린 직원 A(32)씨를 수사해달라는 내용의 고소장을 제출했다.

    농협은 고소장을 통해 A씨가 회계장부를 작성하면서 최소 17억4천만원을 본인 계좌나 차명 계좌로 빼돌렸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증거 확보를 위해 농협 측에 관련 자료 제출을 요구한 상황이다.

    경찰 관계자는 "이제 막 수사에 착수해 구체적인 내용은 없다"면서 "피고소인의 신병 처리 문제에 대해서도 답변할 단계는 아니며, 오늘 출근은 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최근 경기 광주 지역 농협에서는 스포츠도박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회삿돈 50억원가량을 횡령한 혐의로 30대 직원이 구속된 바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