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반갑다 바다야"…포항·경주 등 동해안 해수욕장 7월 개장

뉴스듣기


포항

    "반갑다 바다야"…포항·경주 등 동해안 해수욕장 7월 개장

    뉴스듣기

    포항 7월 9일, 경주·영덕·울진 7월 15일 개장
    8월 21일까지 피서객 맞아

    포항 해변서 서핑을 즐기고 있는 피서객들.포항 해변서 서핑을 즐기고 있는 피서객들.
    포항 등 경북 동해안 지역 해수욕장이 다음 달 9일부터 개장하고 피서객을 맞는다.

    27일 경북도에 따르면 다음 달 9일 포항 지역 해수욕장, 15일에는 경주, 영덕, 울진 지역 해수욕장이 문을 열고 8월 21일까지 피서객을 맞는다.

    포항 영일대 해수욕장에는 해변을 둘러싼 긴 나무 데크를 전면 교체하고 각종 편의시설도 새롭게 정비했다. 코로나19로 열지 못했던 영일대 샌드 페스티벌을 비롯해 전국 수상 오토바이 챔피언십 등 다채로운 행사도 준비한다.

    포항 칠포해수욕장에는 서핑 마니아들을 위해 샤워장, 화장실 등을 말끔하게 단장했으며, 경주 나정고운모래해수욕장도 최근 오토캠핑장을 개장해 손님을 맞는다.

    영덕 고래불해수욕장에는 국민야영장 조형 전망대, 해안 산책로, 어린이놀이터, 자전거대여소 등 각종 시설을 정비하고 탱고축제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한다.

    울진에서는 해수욕장 운영 기간에 맞춰 후포 마리나 준공식, 14회 코리아컵 국제요트대회가 열린다.

    경북도와 일선 시군은 해수욕장별 안전관리 요원 및 인명구조 장비를 확보하고 다중이용시설을 점검하는 등 피서객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