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방탄소년단,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 글로벌 부산 콘서트 연다

뉴스듣기


부산

    방탄소년단,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 글로벌 부산 콘서트 연다

    뉴스듣기
    핵심요약

    부산시-방탄소년단 소속사 (주)하이브, MOU 체결
    BIE현장실사 때 BTS멤버, 직접 실사 장소 안내 나서
    3차 경쟁 PT때 역할 수행, 홍보대사로 적극 활동

    2030부산월드엑스포 홍보대사를 맡은 방탄소년단(BTS)이 엑스포 부산 유치를 소망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해 엑스포 유치전에 힘을 보탠다.  왼쪽부터 뷔, 슈가, 진, 정국, RM, 지민, 제이홉. 박종민 기자2030부산월드엑스포 홍보대사를 맡은 방탄소년단(BTS)이 엑스포 부산 유치를 소망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해 엑스포 유치전에 힘을 보탠다. 왼쪽부터 뷔, 슈가, 진, 정국, RM, 지민, 제이홉. 박종민 기자
    2030부산월드엑스포 홍보대사를 맡은 방탄소년단(BTS)이 엑스포 부산 유치를 소망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해 엑스포 유치전에 힘을 보탠다.

    박형준 부산시장과 ㈜하이브 방시혁 이사회 의장, 박지원 대표는 24일 오전 부산시청 영상회의실에서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에 따라 BTS는 부산에 월드엑스포가 열리기를 기원하는 '글로벌 부산콘서트'를 개최할 예정이다.

    협약에는 방탄소년단의 홍보대사 활동계획과 ㈜하이브의 부산지역 대중문화 발전에 대한 기여 계획도 포함됐다.

    구체적으로 △방탄소년단의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보대사 위촉 △엑스포 유치 기원 방탄소년단 글로벌 부산 콘서트 개최 △BIE 회원국 특성 살린 유치 교섭 활동을 진행한다.

    또, △BIE 현지 실사 진행 때 BTS 방탄소년단 멤버가 실시 대상 장소 직접 안내 △BIE 총회 경쟁 PT에서 홍보대사 역할 수행 △개최지 선정 투표일 현장에 참석해 부산 개최를 지지하는 요청 메시지 전달 △디지털 홍보활동을 위한 영상과 사진 촬영 △공식 SNS를 통한 홍보 영상 확산 등 파급력 있는 다양한 홍보활동에 나선다.

    부산의 문화 인프라 구축과 문화 진흥을 위해 시가 추진하는 문화사업에 ㈜하이브의 참여를 추진한다.

    또, 문화 컨텐츠 업종의 민간 파트너 유치 활동도 서로 협력하기로 했다.

    ㈜하이브 측은 '하이브'의 다양한 공간과 문화사업을 연계해 실질적 사업 운영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부산의 문화발전을 위한 협력방안도 제시했다.

    방시혁 ㈜하이브 이사회 의장은 "2030부산세계박람회 유치가 국가적으로 얼마나 중요한지 잘 알고 있다"며 "성공적으로 유치할 수 있도록 방탄소년단과 열심히 노력하겠다. 엑스포 유치를 계기로 부산시와 함께 K-문화가 지역 대중문화 발전에 보탬이 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박형준 시장은 "BTS가 2030부산세계박람회 홍배다사로 활동하면 유치에 상상할 수 없을 만큼의 큰 힘이 될 것"이라며 "홍보대사로 이미 활동하고 있는 배우 이정재씨와 함께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