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주 드림타워 자산재평가로 부채 줄여

뉴스듣기


제주

    제주 드림타워 자산재평가로 부채 줄여

    뉴스듣기
    제주 드림타워 전경. 롯데관광개발 제공제주 드림타워 전경. 롯데관광개발 제공
    제주 최고층 건물 드림타워가 자산 재평가를 통해 부채를 줄였다.

    롯데관광개발은 20일 이사회를 열어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토지 지분(전체 부지의 59.02%)을 재평가한 금액 5680억원을 올해 상반기 결산에 반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K-IFRS(한국 채택 국제회계기준)에 따라 자산의 실질가치를 반영하려고 감정평가법인에 의뢰해 건물을 제외한 토지 지분만을 대상으로 자산재평가를 한 결과 1980년 제주시로부터 매입한 금액 1074억원보다 4633억원이 늘어난 5680억원이 됐다는 것이다.

    다만 재평가로 늘어난 금액 4633억원 중 투자부동산으로 분류되는 7%를 제외하면 93%인 4299억원이 자산으로 반영될 예정이다.

    또 이가운데 이연법인세 계상액을 제외한 3259억원이 자기자본으로 반영된다.  

    롯데관광개발은 이에 따라 올해 1분기 기준 자기자본이 911억원에서 4170억원으로 4.5배 이상 증가했고 반대로 1358%에 이르던 부채비율은 322%로 급감했다고 밝혔다.

    롯데관광개발은 또 자산재평가와 함께 회사가 발행한 전환사채 중 잔여분 1978억원이 자본으로 전환되면 자기자본 6148억원, 부채비율 186%의 우량기업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