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횡단보도서 차량에 고의로 부딪혀 수천만원 챙긴 30대 구속

뉴스듣기


부산

    횡단보도서 차량에 고의로 부딪혀 수천만원 챙긴 30대 구속

    뉴스듣기
    A씨가 횡단보도에서 고의로 차량에 부딪히는 모습. 부산경찰청 제공A씨가 횡단보도에서 고의로 차량에 부딪히는 모습. 부산경찰청 제공횡단보도에서 고의로 차량에 부딪힌 뒤 보험금이나 합의금을 타낸 30대가 구속됐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보험사기방지법 위반 혐의로 A(30대)씨를 구속 송치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 8일 부산 남구 한 횡단보도에서 승용차 앞범퍼에 스치듯 부딪힌 뒤 보험사로부터 합의금 140만원을 받아내는 등 수법으로 11차례에 걸쳐 보험금과 합의금 명목으로 3400여만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차량 통행이 적은 한적한 도로에 있는 횡단보도에서 보행자신호에 정지하지 않고 서행 진입하는 차량을 주로 노렸다.
     
    A씨가 횡단보도에서 차량에 고의로 부딪히는 모습. 부산경찰청 제공A씨가 횡단보도에서 차량에 고의로 부딪히는 모습. 부산경찰청 제공경찰 조사결과 A씨는 운전자를 상대로 사고를 인정하게 한 뒤 대화를 녹음했고, 인정하지 않는 운전자는 경찰에 신고하는 등 불안한 심리를 이용한 것으로 드러났다.
     
    일부 운전자는 A씨에게 개인 형사 합의금도 건넸으며, 사고를 경찰에 신고하지 않은 것을 고맙게 생각해 A씨를 병원으로 태워준 피해자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보험사기가 의심되면 경찰에 즉시 신고하고, 차량 블랙박스 영상을 보관했다가 경찰에 제출하면 혐의를 입증할 수 있다"고 당부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