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루이비통 제주 시내면세점서 모두 철수한다

뉴스듣기


제주

    루이비통 제주 시내면세점서 모두 철수한다

    뉴스듣기

    루이비통, 롯데 제주점 이어 신라 제주점서 3월까지 철수할 듯

    신라면세점 제주점 앞을 외국인들이 지나가고 있다. 이인 기자신라면세점 제주점 앞을 외국인들이 지나가고 있다. 이인 기자프랑스 명품 브랜드 루이비통이 오는 3월까지 제주지역 면세점에서 완전 철수할 것으로 보인다.

    17일 영국 면세유통 전문지와 면세업계에 따르면 루이비통은 오는 3월까지 신라면세점 제주점에서 철수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앞서 루이비통은 지난 1일부터 롯데면세점 제주점에서의 매장 운영을 중단했다.

    제주지역 면세점에서 완전 철수가 예상되는 루이비통은 내년 3월까지 서울 매장 등 국내 시내면세점에서도 매장 문을 닫을 것으로 보인다.

    루이비통은 중국내 공항 면세점에 초점을 맞춰 영업할 것으로 전망된다.

    면세업계에선 제주를 비롯한 국내 면세점의 경우 중국 보따리상인 '따이공' 의존도가 심해 매출과 브랜드 가치 하락을 부추긴 것으로 원인을 분석한다.

    문제는 루이비통이 철수하면 추가 브랜드 이탈로 코로나19 이후 면세시장 회복에 걸림돌이 될 거라는 점이다.

    한편 국내 시내면세점의 루이비통 매장은 제주의 경우 롯데와 신라가 있고 서울은 롯데 2곳, 신라 1곳, 신세계 1곳, 부산의 롯데 1곳 등 모두 7군데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