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전·세종·충남 강추위에 강풍·많은 눈까지…출근길 '주의'

뉴스듣기


대전

    대전·세종·충남 강추위에 강풍·많은 눈까지…출근길 '주의'

    뉴스듣기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13일 대전과 세종, 충남 지역은 강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가운데 서해안을 중심으로 강한 바람과 함께 많은 눈이 내리겠다. 출근길 교통안전에 주의가 요구된다.

    기상청에 따르면, 충남 서해안에는 새벽부터 아침 사이 1~5cm의 눈이 쌓이고 있다.

    이날 오전 7시 기준 태안 5.8cm, 서산 3.4cm, 당진 3.2cm, 예산 1.6cm, 보령 1.1cm, 홍성 0.7cm 등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현재 충남 태안·서천·보령에는 대설주의보가, 태안·당진·서산·보령·서천·홍성에는 강풍주의보가 내려졌다.

    매서운 추위도 이어지겠다. 지난 11일부터 대전과 세종, 충남 천안·공주·금산·청양·계룡에는 한파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낮 최고기온은 영하 2도에서 0도 사이에 머물겠다.

    기상청은 "최근 눈이 내린 지역과 오늘 눈이 내리는 지역에서 추위가 지속하며 도로가 결빙되는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주의해달라"며 "내일까지 강한 추위가 이어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겠으니 건강관리에도 유의해야한다"고 당부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