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안철수 충북서 민심 행보…"단일화 생각 안해"

뉴스듣기


대선

    안철수 충북서 민심 행보…"단일화 생각 안해"

    뉴스듣기

    아내 김미경 서울대 교수와 청주 성안길서 로드 캠페인

    박현호 기자박현호 기자국민의당 안철수 대선 후보가 9일 충북 청주를 찾아 유권자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안 후보는 이날 청주 성안길에서 아내 김미경 서울대 교수와 함께 민심 얻기 행보의 일환으로 로드 캠페인을 벌였다.

    이 자리에서 안 후보는 기자들과 만나 단일화와 공약 등에 대한 자신의 소신도 내비쳤다.  

    그는 "제가 당선되고 정권교체의 주역이 되려고 (대선에) 나왔다"며 "다른 어떤 생각도 하고 있지 않다"고 후보 단일화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밝혔다.  

    그러면서 "지금도 제가 열심히 어떤 나라를 만들 것인지에 대해 말하고 있다"며 "지지율을 보고 일희일비하지 않고, 겸허한 자세로 묵묵히 시민들에게 다가서면 인정해주실 것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안 후보는 또 "기본적으로 가지고 있는 생각이 지역 균형 발전"이라며 "지자체가 민간 기업을 유치할 수 있는 법적 권한과 재정력을 가져야 한다"며 "지자체가 기업을 유치할 수 있도록 권한을 줄 것이고, 공약을 준비해 날짜를 잡아서 발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청주 상당 재선거에 대해서도 "적당한 시기에 재보궐 선거 지역에 대해 공모할 것이고 후보를 내겠다"고 강조했다.  

    앞서 안 후보는 이날 오전 청주 청원구 오창읍 제이원호텔에서 국민의당 시민사회직능본부 및 충북본부 집행부 임명장 수여식에도 참석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