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박해일 신민아 박희순 ''십억'', 호주 촬영 현장 공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박해일 신민아 박희순 ''십억'', 호주 촬영 현장 공개

    뉴스듣기

    ''강적'' 조민호 감독 연출, 4월까지 호주 로케

    십억
    거대한 액수의 ''''쩐'''' 제목으로 눈길을 끄는 한국영화 ''''1,000,000,000(십억)''''이 호주 촬영 현장 모습을 공개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십억''''은 박해일, 신민아, 이민기, 정유미, 이천희 등 젊은 출연진이 대거 캐스팅돼 주목을 받고 있는 액션 스릴러. 8명의 남녀가 상금 십억 원이 걸린 서바이벌 게임에 참여한 뒤 그 방송 촬영을 위해 호주로 떠났다가, 그곳에서 진짜 목숨을 건 극한의 상황을 겪게 된다는 스토리다.

    ''십억''''은 실제 호주 로케이션을 한다는 소식으로 일찌감치 궁금증을 모았었다. 영화사 스폰지에 따르면 이번에 공개된 호주 현장 모습은 8명의 참가자들이 호주에 도착해서 첫 게임을 벌이는 장면을 촬영하는 신이었다.

    십억2
    30도를 넘나드는 더운 날씨 속에서 촬영이 진행되었지만, 더위 못지 않은 배우들의 뜨거운 에너지로 촬영장이 후끈 달아올랐다는 후문. 특히 게임을 이끌어가는 장피디(박희순)와 참가자 기태(박해일)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노출되는 장면은 이날 촬영의 하이라이트였다.

    ''강적''''의 조민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십억''''은 사람의 손을 타지 않은 호주의 원시림과 바다, 황량한 사막 등을 스크린에 가득 담아낼 예정이다. 호주 촬영은 오는 4월까지 이어지며, 개봉은 올 여름 예정돼 있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