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 북구청, 도시재생 예비사업 선정…양산동・두암1동 활성화 나선다

뉴스듣기


광주

    광주 북구청, 도시재생 예비사업 선정…양산동・두암1동 활성화 나선다

    뉴스듣기

    국토교통부 주관 '2022년 도시재생 예비사업' 선정
    양산동, 두암1동 골목상권 활성화 사업 추진

    광주 북구청. 북구청 제공광주 북구청. 북구청 제공
    광주 북구청은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2022년 도시재생 예비사업' 공모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북구청에 따르면 도지재생 예비사업은 주민들의 참여 아래 단기간(1년)에 완료 가능한 소규모 점 단위 재생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북구청은 내년에 양산동 골목상권을 활성화를 위한 '양산골목 따순마을 만들기' 사업을 추진한다.
     
    골목시장에 있는 빈 점포를 거점 공간으로 조성하고 골목 미관 재생, 안전·편의 시설 설치, 주민 역량 강화 프로그램 및 야시장·주말시장 운영 등에 2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한다. 또 두암1동 '으뜸 두일행복마을 만들기' 사업에 1억5천만 원을 투입해 테마거리와 텃밭을 조성하고 공동체 형성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문인 북구청장은 "구도심 활성화와 거주환경 개선을 위한 도시재생 사업에 4년 연속 선정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 주민과 상인, 전문가, 행정이 함께하는 거버넌스를 통해 성공적인 도시재생 모델을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