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교육청, 기초학력 부진 해소 위한 프로그램 운영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부산

    부산교육청, 기초학력 부진 해소 위한 프로그램 운영

    뉴스듣기

    초등학교 대면수업 모습. 부산교육청 제공
    부산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은 4월부터 7월까지 부산지역 초등학교 2~4학년 898학급 2025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등으로 인한 기초학습 부진을 해소하기 위한 '아이세움 학습동행'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인한 학습결손으로 3R's(읽기, 쓰기, 셈하기) 기초학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과 학습부진이 우려되는 경계선 학생들을 대상으로 담임교사가 1대 1 개별 맞춤형 책임지도를 하는 것이다.

    부산교육청은 지난해 초등학교 3학년 361학급을 대상으로 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데 이어, 올해는 초등학교 2~4학년으로 대상을 확대해 1학기에 집중 운영한다.

    프로그램 확대 이유는 코로나19 영향 등에 따른 것이다. 초등학교 2학년(2020년 신입생)의 경우 지난해 짧은 등교기간으로 학교생활 및 학습적응력이 부족하고 기초학력 부진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초등학교 3학년의 경우 '기초탄탄' 진단도구를 활용해 3R's 기초학습 진단을 처음 실시하는 학년으로서 지난 3월에 실시한 진단 결과에 따른 신속한 학습 보완이 필요하고, 초등학교 4학년의 경우 학습전략 지도와 동기강화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부산교육청은 이 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교재비와 운영비도 지원할 예정이다.

    권영숙 시교육청 유초등교육과장은 "이 프로그램은 배움의 과정에서 소외되는 학생이 없도록 모든 학생에게 평등한 교육출발선을 보장하기 위한 것이다"며 "학생들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