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안양시, 코로나19 피해업종 핀셋 지원 '100억' 돌파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경인

    안양시, 코로나19 피해업종 핀셋 지원 '100억' 돌파

    뉴스듣기

    안양시 소상공인 행복지원금 지급율 98.5%
    온라인 미신청자, 7월 말까지 현장 접수
    최대호 시장 "소상공 지원, 지역경제 활기"

    최대호 안양시장. 안양시청 제공
    경기도 안양시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겪어 온 피해업종 소상공인들에게 최근 한 달여간 100억 원가량을 지원했다.

    7일 안양시는 '안양시 소상공인 행복지원' 사업을 진행한 결과 지급율 98.5%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 1일 기준으로 소상공인 1만 1137명이 행복지원자금을 신청했다. 지급 총액은 100억 4050만 원이다.

    앞서 시는 지난 2월 22일부터 지난달 말일까지 집합금지·2회 이상 영업제한 업소에 100만 원, 1회 영업제한 업소에는 50만 원을 각각 지원했다.

    기존 온라인 신청을 하지 못한 업소에 대해서는 오는 7월 말까지 현장 접수가 이어진다.

    이런 가운데 시는 정부의 4차 재난지원금인 버팀목자금 플러스 신청 접수와 지급 업무에 집중하기 위해 이달부터 재난지원금 전담팀을 운영 중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코로나19 시기에 버티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 위기 극복을 위해 행복지원자금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를 통해 우리 지역경제에도 따뜻한 봄바람이 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