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거제 유흥업소·회사 관련 5명 확진…사망자 1명 발생

뉴스듣기


경남

    거제 유흥업소·회사 관련 5명 확진…사망자 1명 발생

    뉴스듣기

    거제 5명·통영 1명…13번째 사망자 발생
    거제 유흥업소·회사 관련 5명 추가 162명↑

    임시선별소에서 의료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하고 있다. 이한형 기자

     

    경남은 26일 오전 10시 기준으로 6명의 코로나19 확진자와 1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지난 1월 29일 확진 판정을 받은 거제 70대 남성이 양산부산대병원에서 두 달가량 치료를 받다가 폐렴 증상 악화로 전날 숨졌다.

    이로써 코로나19와 관련해 도내 사망자는 지난해 11월 21일 처음 발생한 이후 13명으로 늘었다. 도는 "향후 장례와 관련된 절차에 있어서 유가족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확진자는 전날 오후 5시 이후 거제 5명·통영 1명으로 모두 지역감염이다.

    거제 5명은 모두 유흥업소·회사와 관련 확진자다. 40대 남성 등 5명(2820~2823·2825번)이 추가돼 누적 감염자가 162명으로 늘었다.

    통영 20대 남성(2824번)은 감염경로 조사 중이다.

    경남은 진주·거제 집단감염 여파로 지난 11일부터 연일 20명 이상 발생하고 있다. 11일 56명, 12일 62명, 13일 53명, 14일 31명, 15일 65명, 16일 45명, 17일 35명, 18일 42명, 19일 31명, 20일 54명, 21일 37명, 22일 29명, 23일 27명, 24일 30명, 25일 37명, 26일 오전 현재 0명이다.

    3월 들어 발생한 확진자는 681명(지역 672명·해외 9명)이다. 도내 누적 확진자는 2822명(입원 427명·퇴원 2382명·사망 13명)으로 집계됐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