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수소차 부품산업 활성화 방안은" 창원시 기업간담회 개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수소차 부품산업 활성화 방안은" 창원시 기업간담회 개최

    뉴스듣기

    한국자동차연구원 · 현대자동차 · 자동차 부품기업 소통기회 마련

    30일 경남창원과학기술진흥원 6층 회의실에서 자동차 부품기업들과 함께 수소차 부품산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가 열렸다. (사진=창원시 제공)
    창원시가 '제3회 수소의 날'을 맞아 자동차 부품기업들과 함께 수소차 부품산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30일 경남창원과학기술진흥원 6층 회의실에서 개최된 간담회는 허성무 창원시장, 정찬황 한국자동차연구원 동남본부장, 현대자동차와 창원지역 자동차 부품기업 21개사 대표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현재 수소산업 기술동향과 향후 전망에 대해 살펴보고 수소전기차 핵심부품에 대해 상세히 분석한 뒤 수소전기차 부품시장 선점을 위한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자동차연구원은 수소전기차와 수소충전소 관련 기술개발 현황과 현재 수행중인 연구과제를 안내하고 향후 수소차 부품기업 육성방안을 소개했으며, 현대자동차는 국내 수소전기차 시장환경과 비전에 대해 설명했다.

    30일 경남창원과학기술진흥원 6층 회의실에서 자동차 부품기업들과 함께 수소차 부품산업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가 열렸다. (사진=창원시 제공)
    자동차 부품기업 대표들은 수소전기차 부품시장 진입을 위해서는 기술개발 연구지원과 자금지원 등 다양한 측면에서 실질적인 도움이 필요하며, 연구기관과 완성차 업체와의 소통과 협력도 강화되어야 한다고 공통적인 의견을 제시했다.

    시는 한국자동차연구원 동남본부를 유치해 수소전기차 기술개발, 시험평가 기술지원을 위해 지난해부터 미래 모빌리티 연구지원센터 구축사업을 추진중임을 밝혔다. 또, 수소전기차 부품 내구시험 장비도 구축하해 지원할 예정이다. 내년 수소특화단지 지정을 추진하고 각종 R&D 사업을 유치해 창원의 수소차 부품기업 발굴·육성을 위해 관계기관과 협력해 지원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허성무 창원시장은 "창원시는 수소산업 육성과 미래 모빌리티 산업 생태계 구축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시는 미래 먹거리 확보와 경쟁력 강화를 최선을 다할 것이며 지역 기업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창원시는 지난 2018년 11월 1일 '수소산업특별시 창원'을 선포하고 매년 11월 1일을 '수소의 날'로 지정한 후 다양한 수소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