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충남도-충남역사문화연구원, 제 4회 충청유고 국제 포럼 11월 4일 개최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대전

    충남도-충남역사문화연구원, 제 4회 충청유고 국제 포럼 11월 4일 개최

    뉴스듣기

    충남도는 다음달 4일 충청남도역사문화연구원과 함께 부여 롯데리조트에서 '제4회 충청유교 국제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충청유교 국제포럼은 충청지역의 유교문화를 학술적으로 재조명하고 국외 유교문화를 국내에 소개하는 자리로 2017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오늘날 발견하는 전통의 가치 – 현대에 살아 숨 쉬는 유교문화'를 주제로 한 이번 포럼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집합 행사와 온라인 생중계 방식을 병행한다.

    이번 포럼에서는 양승조 지사가 '충청유교의 현재, 그리고 미래가치'를, 송인창 대전대 교수가 '유학의 본질과 충청유교'를, 조현재 한국국학진흥원장이 '세계화 시대, 전통문화의 가치'를 주제로 각각 기조발표에 나선다.

    또 '유교전통의 현대적 계승 정책'에 대한 대담을 진행하고 중국과 프랑스, 말레이시아 등 국외 유교분야 석학이 참여하는 주제발표 및 토론 시간도 가질 예정이다.

    구체적인 발표 내용은 △궈이(郭沂) 서울대 교수의 '중국 사회에서 전통문화의 부활' △쟝봉(Jambon) 덕성여대 교수의 '유교 구곡 개념의 현대적 쟁점들'이다.

    또 △김문준 건양대 교수의 '동아시아 유학 전통과 한국 유학의 위상' △왕천파(王琛發) 도리서원 원장의 '중국적 감성의 구체적 실천 양상: 말레이시아 화교사회의 유가적 장례문화' 등도 발표된다.

    박병희 충남역사문화연구원장은 "이번 포럼은 유교문화의 현대적 가치를 찾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 새로운 일상의 기준을 마련하는 논의의 장이 될 것"이라며 "추후 국제적 협력을 통해 현재 건립 중인 한국유교문화진흥원이 유교문화의 국제화를 위한 선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4회 충청유교 국제포럼은 일반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 문의는 충남역사문화연구원 한국유교문화진흥원 준비단으로 하면 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