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네오위즈게임즈, 일본시장 전문 인력 전진 배치

뉴스듣기


IT/과학

    네오위즈게임즈, 일본시장 전문 인력 전진 배치

    뉴스듣기

    22일, 한일 양국 대표이사 맞바꿔

    네오위즈게임즈

     

    네오위즈게임즈가 ''한ㆍ일'' 양국의 대표이사를 맞바꾸는 파격적인 인사로 일본 시장에 대한 공략을 강화한다.

    네오위즈게임즈는 현 네오위즈게임즈의 최관호 사장을 일본 자회사인 게임온의 대표이사로 선임한다고 발표했다. 네오위즈게임즈의 대표이사는 현 게임온의 이상엽 사장이 내정됐다.

    일본 사업을 총괄하게 될 최관호 사장은 게임업계 대표적인 전문 경영인으로 인터넷 비즈니스에 대한 통찰력과 기업의 성장전략 및 조직관리에 탁월한 역량을 갖춘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 2007년 4월 게임전문기업으로 출범한 네오위즈게임즈의 첫 대표이사를 맡아 매 분기 사상 최대 매출을 달성하며 경영 능력을 인정받았다. 현재 연 평균 두자릿수에 달하는 고성장을 이어가는 게임온의 일본 온라인게임 시장지배력 강화는 물론 캐주얼게임 라인업 확장과 안정된 게임포털 플랫폼 구축 등 중장기적인 성장전략을 수립할 수 있는 적임자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이상엽 사장은 일본 사업의 탁월한 능력을 선보이며 지난해 게임온을 전년대비 두 자릿수 고성장을 이어가는 업계 선두기업으로 발돋움시키는 등 RPG장르 강화와 차세대 포트폴리오 구축 등 국내 사업 경쟁력 강화에도 큰 역량을 발휘할 것으로 예상된다.[BestNocut_R]

    이번 인사로 네오위즈게임즈는 환상의 조합이란 평가를 받고 있는 최관호-이상엽 사장 라인을 기반으로, 본격적인 글로벌 사업 전개를 위한 발판을 마련할 것으로 보인다.

    네오위즈게임즈와 게임온은 각각 정기주주총회와 이사회 결의를 통해 대표이사 취임을 진행할 계획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