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 사상구의회 야당 의원들, 김대근 구청장 사퇴 촉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부산 사상구의회 야당 의원들, 김대근 구청장 사퇴 촉구

    뉴스듣기

    성명서 발표하는 사상구의회 국민의힘 의원들(사진=윤숙희 사상구의원 제공)
    부산 사상구의회 야당 의원들이 고의로 선거 토론회에 불참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을 선고받은 김대근 사상구청장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부산 사상구의회 소속 윤숙희 부의장 등 국민의힘 의원 5명은 16일 성명서를 통해 "김대근 사상구청장은 법원 판결을 수용하고 실추된 사상구민의 명예회복을 위해 즉각 사퇴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의원들은 "김 구청장은 지난 2018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TV 토론회에 불참해 민주주의 근간을 유린했고, 불법 정치자금을 수수한 혐의도 받아왔다"며 "이러한 범법 행위는 사상구청 행정업무에도 막대한 악영향을 끼쳤고, 결국 피해는 사상구와 구민에게 돌아갔다"고 지적했다.

    이어 "김 구청장은 사상구민의 선택권을 침해했고, 올바르고 깨끗한 선거 문화 정착이라는 구민 바람을 무참히 짓밟았다"며 "김 구청장은 깊은 반성과 함께 구민들에게 진실을 밝히고, 석고대죄의 마음으로 즉각 사퇴하기를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밝혔다.

    김대근 사상구청장은 지난 2018년 6·13 지방선거를 앞두고 고의로 선거 토론회에 불참한 뒤, 선관위에 허위 소견서를 제출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1년·벌금 50만원을, 정치자금을 부정수수한 혐의로 벌금 50만원을 각각 선고받았다.

    선출직 공무원은 형사 사건에서 금고 이상의 형을 받으면 직을 잃게 돼, 만약 1심 판결이 확정되면 김 구청장은 직위를 상실한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