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쿠우쿠우 회장 부부, 16억원 횡령 혐의로 검찰 송치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인

    쿠우쿠우 회장 부부, 16억원 횡령 혐의로 검찰 송치

    뉴스듣기

    쿠우쿠우 회장·아내·상무 등 3명, 업무상횡령 등으로 검찰 송치
    협력업체로부터 받은 11억원 성남시 건물 사는데 사용

    (사진=연합뉴스)
    외식 프렌차이즈 브랜드 쿠우쿠우(QooQoo) 회장이 협력업체로부터 뒷돈을 받은 혐의 등으로 검찰에 넘겨졌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15일 쿠우쿠우 회장 김모씨와 아내, 상무 등 쿠우쿠우 경영진 3명을 업무상횡령, 배임수재 등 혐의로 검찰에 불구속 송치했다.

    김씨 등은 쿠우쿠우 측에 식자재를 납품하거나 매장 인테리어를 맡은 업체 등 협력업체들에 계약을 유지하는 대가로 사내행사 등을 진행할 때 각종 협찬을 요구해 경영지원금 명목으로 2014년 8월부터 2017년 5월까지 11억6천만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 부부는 이 돈을 경기도 성남시에 있는 건물을 사들이는 데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건물을 자신들의 명의로 등록하고 현재 쿠우쿠우 본사로 사용하고 있다.

    김씨 부부는 회삿돈 4억 5천만원을 빼돌린 혐의도 받고 있지만, 이들은 모든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경찰은 지난해 쿠우쿠우 내부 제보자로부터 김씨 등이 협력업체로부터 돈을 받아 빼돌린다는 내용의 첩보를 입수해 수사를 벌여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