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文대통령, 삼척·양양·영덕·울진·울릉 특별재난지역 선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청와대

    文대통령, 삼척·양양·영덕·울진·울릉 특별재난지역 선포

    뉴스듣기

    靑 "중앙합동조사 실시해 기준 충족 지역, 추가 선포 예정"

    문재인 대통령이 집중호우로 유실된 제방 및 도로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자료사진)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오전 9호 태풍 마이삭과 10호 태풍 하이선으로 피해를 본 강원과 경북 내 5개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했다.

    선포된 지역은 강원 삼척시, 양양군, 경북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이다.

    청와대 임세은 부대변인은 이날 이같이 발표하고 "이 지역은 사전 피해 지역 조사를 실시해 선포 기준액을 초과한 우선 선포 지역"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임 부대변인은 "해당 지역에는 규정에 따라 복구비용 등에 대한 국고지원이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7일 오후 청와대에서 태풍 '하이선' 관련 긴급상황점검회의를 소집하고 태풍 '마이삭' 피해와 함께 종합적으로 조사해 피해가 큰 지역은 추석 전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하도록 준비할 것을 지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정부는 중앙합동조사를 실시하고, 기준이 충족하는 지역에 대해서는 특별재난지역을 추가 지정할 계획이다.

    임 부대변인은 "정부는 앞으로도 중앙합동조사를 실시해 기준을 충족하는 지역에 대해서는 특별재난지역으로 추가 선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