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춘천시, 코로나19 피해업소 긴급 지원

뉴스듣기


강원

    춘천시, 코로나19 피해업소 긴급 지원

    뉴스듣기
    춘천시청 전경(사진=자료사진)

     

    강원 춘천시가 코로나19 피해업소를 돕기 위한 긴급 지원에 나선다.

    이재수 춘천시장은 8일 기자 간담회를 통해 "코로나19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조치에 따라 영업을 하지 못한 소상공인 지원 방안을 마련해 추진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춘천시에 따르면 다중 이용 고위험 시설로 분류돼 집합금지 명령에 따라 영업이 중단된 업체는 노래연습장과 PC방 등 500여 곳이다. 이들 업소에는 100만 원씩 총 6억 원의 자체 예산을 세워 지원에 나설 계획이다.

    춘천시 관계자는 "코로나19로 강제로 문을 닫게 된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가중돼 지원금을 주는 방안을 세워 협의중에 있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