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불법카메라 바로 찾는다…경남도, 탐지카드 도민 배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불법카메라 바로 찾는다…경남도, 탐지카드 도민 배포

    뉴스듣기

    불법카메라 간이 탐지 카드(사진=경남도청 제공)
    휴대전화로 불법카메라 탐지가 가능하도록 만든 신용카드 크기의 카드가 제작됐다.

    경상남도는 '불법카메라 간이 탐지 카드' 6천 장을 시군에 배포했다고 12일 밝혔다.

    이 카드는 휴대전화 덮개나 지갑 속에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어 누구나 손쉽게 불법카메라 설치 여부를 점검할 수 있다.

    탐지 카드를 휴대전화 카메라에 덧대고 플래시를 켠 채 동영상 촬영을 하면 된다. 불법카메라가 설치돼 있다면 렌즈 부분이 반짝이며 휴대전화 화면에 하얀 점으로 보인다. 이 카드는 도민들에게 전달된다.

    경남도 한미영 여성정책과장은 "불법촬영 범죄가 빈번하게 발생하면서 여성들이 생활 속에서 느끼는 불안감은 더 커지고 있다"며 "이 카드가 여성들의 불안감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