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물난리' 하동군에 온정의 손길 줄이어…성금·성품 '속속'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남

    '물난리' 하동군에 온정의 손길 줄이어…성금·성품 '속속'

    뉴스듣기

    수해를 입은 화개장터에서 공무원과 자원봉사자들이 복구작업을 하고 있다.(사진=하동군 제공)
    지난 7·8일 집중호우로 침수 피해를 본 화개장터 등 하동 수해지역에 복구작업이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피해지역의 이재민을 도우려는 성금과 성품 등 온정의 손길도 줄을 잇고 있다.

    하동군은 NH농협 하동군지부 손두기 지부장과 옥종농협 정명화 농협장이 지난 11일 군수 집무실을 찾아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본 이재민에 써달라며 1200만 원 상당의 10㎏들이 쌀 400포와 성금 1천만 원을 각각 기탁했다고 밝혔다.

    또, 적량면 소재 부성산업(주)(대표 최근배)이 1천만 원의 성금을 기탁한데 이어 고성군에서 이철수씨가 200만 원, 미스터트롯 출신의 정동원 공식 팬클럽 '우주총동원' 회원 16명이 많게는 100만 원에서 5만 원에 이르기까지 총 460만 원의 성금을 보내왔다.

    12일 화개면 더로드101 대표인 정길웅 하동군체육회 회장과 부산 소재 ㈜야베스 추성엽 대표가 차례로 군수 집무실을 방문해 각각 성금 1천만 원씩을 내놨으며, 금성면 20개 사회단체에서도 정성을 모아 400만 원을 기탁했다.

    NH농협 하동군지부 손두기 지부장과 옥종농협 정명화 농협장이 지난 11일 군수 집무실에서 1200만 원 상당의 10㎏들이 쌀 400포와 성금 1천만 원을 각각 기탁했다.(사진=하동군 제공)
    이에 앞서 지난 10일에는 화개면 칠불사(도응 주지스님)와 창원 소재 ㈜세진이앤시(대표 김민섭)가 각각 성금 1천만 원씩 보내왔으며, 같은 날 부산 소재 ㈜서융(대표 정정복)과 하동읍 소재 ㈜세진종합건설(대표 문수환)이 각각 500만 원을 기탁했다.

    수해 복구작업을 하는 자원봉사자와 공무원, 상인, 주민 등에 대한 구호물품 후원도 이어졌다. 먼저 퍼시머너리(대표 강영로)가 딸기모찌 5천 개를 화개면에 기탁했다.

    농업경영인회(회장 김명석)가 2ℓ들이 생수 1만 2천 병과 500㎖들이 생수 8천 병을 화개면에 기탁하고, SK텔레콤이 500㎖들이 생수 10상자를 하동읍 해맑음 요양원에 전해왔다.

    하동군장학재단 이사장인 이양호 회장이 2ℓ들이 생수 4800병과 500㎖들이 생수 3천 병, 휴심사(벽암 주지스님)가 빵과 우유 각각 300개씩을 화개면에 각각 전달했다.

    특히 대한적십자사는 화개장터 일원에서 복구작업을 하느라 고생하는 자원봉사자 등에게 지난 8~11일 사흘 간 밥차를 지원했으며, 우람종합건설(대표 이수영)은 빵 750개, 진흥건설(주)(대표 진달수)은 초코파이·음료수 각 1200개씩을 화개면에 기탁했다.

    엔젤드론교육원(원장 이진성)이 2ℓ들이 생수 1200병, 형제식육식당(대표 한광열)이 밥 300인분, 농협중앙회 경남본부(본부장 윤해진)가 침수지역 복구를 위해 1천만 원 상당의 양수기 20대를 지원했다.

    횡천종합건재(대표 배상춘)가 500㎖들이 생수 2천 병과 박카스 200병, 한다사이벤트(대표 조화성)가 임대 텐트 8개, 하동군손틀방류영어조합법인(대표 강진호)이 500㎖들이 생수 800병, 진주 민현준·김홍준 내과의가 2ℓ들이 생수 3천 병을 후원했다.

    수해 복구현장의 무료급식 봉사가 이어지고 있다.(사진=하동군 제공)
    군 관계자는 "화개장터와 하동읍 등 집중호우 피해지역에 도움을 손길을 보내준 각계각층의 따뜻한 온정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보내준 성금은 대한적십자사 경남지사를 통해 이재민에게 잘 전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수해 복구현장의 무료급식 봉사도 이어지고 있다. 전국에서 몰려든 자원봉사자들에게 작은 도움이 되기 위해 성화관(대표 정현철)이 짜장밥, 해성식당(대표 조상재)이 재첩국, 하동녹차홍보단(회장 김영지)이 발효차를 지원하고, 알프스하동종합복지관이 물품과 함께 직원들이 급식과 배식 봉사활동을 지원했다.

    지난 9일부터 진행된 수해복구 작업으로 지친 화개면민과 자원봉사자 700여 명을 대상으로 짜장밥과 재첩국을 제공하고 부족한 일손을 도와 이전의 생기 있는 마을의 모습을 되찾기 위해 힘을 보탰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