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T맵, 1800만 이용자가 가는 맛집 추천 서비스 시작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IT/과학

    T맵, 1800만 이용자가 가는 맛집 추천 서비스 시작

    뉴스듣기

    18억 개 데이터를 분석…지역∙성별∙나이∙동행자 고려한 개인 맞춤형 추천 제공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자사의 국민 내비게이션 서비스 T맵의 빅데이터를 분석해 고객들에게 맛집을 추천하는 'T맵 미식로드'를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T맵 미식로드'는 이용 통신사에 상관없이 누구나 전용 사이트에 접속해 이용할 수 있다.

    SKT는 T맵 미식로드가 5년간 축적된 18억 개의 T맵 데이터를 분석해 맛집을 추천한다고 설명했다. 연간 1800만 명이 사용하는 T맵을 통해 이용자들이 실제 방문하는 맛집 데이터를 확인하고, 이를 분석해 믿을 수 있는 맛집 추천을 한다는 것이다.

    T맵 미식로드는 △지역 △성별 △나이 △동행자 등도 고려해 개인 맞춤형 맛집을 추천한다. 예를 들어, 동행자로 아이를 설정하면 △어린이집 △키즈카페 △초등학교 등 아이 관련 장소 검색 이력이 많은 T맵 이용자들이 자주 방문한 맛집 데이터를 분석해 추천하는 방식이다.

    T맵 미식로드가 제공하는 음식점 상세 정보에서 시간대별 방문자 수를 확인하면 해당 시간의 바쁜 시간을 피할 수도 있다고 SKT는 설명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