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광주시의회, 코로나19 확대 비상대책회의 개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광주시의회, 코로나19 확대 비상대책회의 개최

    뉴스듣기

    (사진=광주시의회 제공)
    광주시의회(의장 김동찬)는 2일 오후 시의회 4층 대회의실에서 코로나19 감염증의 지역 내 확산에 따른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광주시의회 전 의원과 사무처 모든 간부가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확대 비상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지난 주말부터 시작된 코로나19 지역감염 급증에 따른 광주시의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발맞춰 지역 내 추가적인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시의회 차원의 대책을 논의하기 위해 실시됐다.

    김동찬 의장의 주재로 진행된 이번 비상회의에서는 광주시의 ‘코로나19 관련 현황 및 대응사항 보고’ 청취와 의원들의 지역주민 여론 공유, 시 방역대책본부에 대한 의원요구사항 전달 등이 이뤄졌다.

    김동찬 의장은 "코로나 청정지역을 유지해오던 광주공동체에 지난 주말부터 지역 내 감염사례가 급증함에 따라 시민들의 우려가 높아지고는 있지만 위대한 150만 광주시민은 위기상황의 조속한 해결을 위해 행정기관의 방역활동에 적극 협조할 준비가 돼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시 방역대책본부에서는 병상확보와 다중이용시설 대책,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에 대한 대시민 홍보강화 등 더욱 내실 있는 방역체계 운영에 충실을 기해주실 것을 부탁드리고 우리 광주시의회도 집행부와 더욱 긴밀하게 협력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광주시의회는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 대응 비상대책본부’를 운영해오고 있으며 집행부가 방역활동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의회 회기의 탄력적인 조정, 지역 내 방역체계 강화와 경제 활성화를 위한 ‘코로나19 긴급 추가경정예산안’ 의결 등 신종 감염증 위기상황의 대응을 위한 의정활동을 적극 전개하고 있다.

    또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 조례'를 전부 개정하는 등 신종 감염병 예방 및 대응능력을 갖추기 위한 법적․제도적 기반을 마련하는 동시에 모든 의원의 자발적인 월정수당 기부와 국제교류예산 전액 삭감, 헌혈운동 동참 등을 통해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노력해오고 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