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SKT·KT 보다 싸게"…LGU+, 휴대폰 보험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기업/산업

    "SKT·KT 보다 싸게"…LGU+, 휴대폰 보험료↓

    뉴스듣기

    보험 가입기간도 30일→60일

    (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가 휴대전화 분실·파손 보험료는 내리고 보험 가입 기간은 늘리기로 했다.

    유플러스는 이런 내용의 휴대전화 분실·파손 보험상품 개편을 진행했다고 1일 밝혔다.

    지금까지 휴대전화 보험에 가입하려면 개통 후 30일 이내에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고객센터에 연락해야 했으나, 앞으로는 개통 후 60일까지 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 개통 당일 고객센터 근무시간이 종료돼 보험에 가입하지 못한 경우 다음날 다시 영업점을 방문해야 했지만 다음날 고객센터에 연락만 하면 가입할 수 있도록 변경했다.

    유플러스는 보험 상품을 개편해 월 이용료도 낮췄다. 자사 휴대전화 보험 상품의 고객 부담금은 20%로, 25~30% 수준인 타사 상품보다 적다고 유플러스는 설명했다. 예를 들어, 출고가 135만3천 원인 삼성전자 갤럭시S20+를 산 고객은 타사 보험 상품을 이용할 경우 월 5500~5800원을 내고 분실 시 33만8250원을 납부해야 한다. 하지만 유플러스에선 월 5400원을 내고 분실 시 부담금은 27만600원만 내면 된다고 부연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