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전라남도, '코로나 19' 25번째 확진…우즈베키스탄 입국자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광주

    전라남도, '코로나 19' 25번째 확진…우즈베키스탄 입국자

    뉴스듣기

    전남 코로나19 25명 확진자 중 14번째 해외 입국자

    코로나 19 선별진료소 (사진=이한형 기자/자료사진)
    전라남도는 우즈베키스탄에서 입국한 30대가 '코로나19' 전남 25번째 확진자로 판정됐다고 1일 밝혔다.

    지난 6월 30일 인천국제공항으로 입국한 30대 A씨는 해외 입국자 KTX 전용칸을 이용해 목포역에 도착했다. 이후 보건소 선별 진료소로 이동해 오후 3시쯤 검체를 채취했다.

    전남 보건환경연구원의 진단검사 결과 지난 6월 30일 밤 10시 30분 최종 '양성' 판정을 받은 A씨는 현재 강진의료원으로 이송돼 격리 중이다.

    A씨는 지난 2019년 7월부터 1년 동안 해외 주재원으로 근무하던 중 휴가차 한국으로 입국하던 중 전수검사 과정에서 감염이 확인됐다. 방역당국은 광명역에서 목포역까지 기차로 동승한 접촉자를 파악 중이다.

    전라남도 김영록 지사는 "광주 소재 사찰과 방문판매 등 집단감염이 확산되고 있어 지역감염의 우려가 크다"며 "사회적 거리두기와 마스크 착용 생활화에 반드시 동참해달라"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지난 4월 1일부터 해외 입국자를 대상으로 임시검사시설에서 전원 검사를 실시하고 지금까지 총 3600여 명이 입소해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이날 기준 전라남도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25명으로, 이 중 14명이 해외 입국자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