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강원 저녁부터 '태풍급 호우'…영동 최대 300mm 비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동

    강원 저녁부터 '태풍급 호우'…영동 최대 300mm 비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제공)
    강원지역에 29일 저녁부터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돼 주의가 요구된다.

    강원지방기상청은 이날 오후 6시쯤부터 중남부를 중심으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부터 도 전역으로 확대할 것으로 예보했다.

    예상 강수량은 영서지역은 오는 30일까지 50~100mm다. 영동지역은 오는 7월 1일 새벽까지 비가 이어질 전망으로, 최대 300mm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이날 밤부터 오는 30일까지 영동지역과 정선평지에는 최대순간풍속이 초속 20m 이상의 강한 바람이 불겠다. 그 밖의 지역에도 초속 9~13m의 바람이 불 전망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영동지역에는 호우특보 발표도 예정된 만큼 저지대와 농경지 침수와 산사태, 축대붕괴 등 비 피해가 없도록 사전에 대비하고, 계곡이나 하천물이 갑자기 불어날 수 있으니 안전사고에도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며 "돌풍으로 인한 농작물 피해에도 대비해 달라"고 당부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