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1년만에 2배로 늘어난 전동킥보드 사고 '비상'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1년만에 2배로 늘어난 전동킥보드 사고 '비상'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전동킥보드 사고가 급격히 늘었다고 3일 밝혔다.

    본부 자료에 따르면 서울의 전동킥보드 사고는 2017년 73건, 2018년 57건이었다가 2019년에는 117건으로 전년 대비 105% 증가했다.

    같은 시기 자전거 사고는 각 8천301건, 7천348건, 8천42건이었고 이륜차 사고는 1만3천868건, 1만3천798건, 1만3천791건으로 일정 수준을 유지했다.

    3년간 발생한 전동킥보드 사고 247건 중 차량과 충돌한 사고가 63건으로 25.5%를 차지했다.

    한편 전동킥보드 화재는 2017년 9건, 2018년 10건, 2019년 23건 발생했고 올해는 4월 말까지 12건 일어났다.

    2017∼2019년의 42건 중 95%인 40건은 충전 중 발생했다.

    본부 관계자는 "전동킥보드 화재는 충전지에서 폭발적인 연소 현상이 일어난다는 특징이 있다"며 "실외의 개방된 공간에서 충전해야 화재 시 피해를 줄일 수 있다"고 권고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