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코로나19로 신천지 행태 만천하에 드러났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남

    "코로나19로 신천지 행태 만천하에 드러났다"

    뉴스듣기

    전남CBS, 17일 광양에서 이단대책 컨퍼런스

    전남CBS와 기독교전남동부지역연합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는 17일 전남 광양 골약교회에서 '전남동부지역 이단사이비대책컨퍼런스'를 개최했다. (사진=유대용 기자/자료사진)
    사회 전반에 심각한 문제를 일으키고 있는 신천지, 구원파 등 이단에 대해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이단대책컨퍼런스가 전남 광양에서 열렸다.

    전남CBS와 기독교전남동부지역연합이단사이비대책위원회는 17일 광양 골약교회에서 300여 명의 목회자와 성도 등이 참여한 가운데 이단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현대종교 탁지원 소장은 CBS가 제작한 신천지 특집 영상을 선보이며 이단의 위험성과 대응 방안에 대해 설명했다.

    탁 소장은 "세월호 사건으로 구원파, 코로나19로 신천지의 실체가 만천하에 드러났다. 모르는 국민들이 없을 정도"라고 말했다.

    이어 "대학가 청년을 중심으로 신천지 활동이 활발해 주의가 필요하다"며 "온누리, 사랑 등을 이름으로 내걸고 이단이 아닌 것처럼 활동하는 곳도 있다. 겉만 보고 판단하면 안 되는 이유"라고 강조했다.

    전남CBS 김의양 본부장은 "성도 여러분들의 관심과 성원이 있었기에 이단사이비와 맞서 싸울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CBS를 위한 성도 여러분들의 기도와 후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