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세균 총리 "반창고 투혼 이어가는 간호사에 감사의 마음"

뉴스듣기


총리실

    정세균 총리 "반창고 투혼 이어가는 간호사에 감사의 마음"

    뉴스듣기

    "간호사 여러분의 용기와 헌신에 존경과 감사"
    "간호사 여러 분은 인류 건강의 중심, 코로나19 반드시 승리"

    정세균 총리. (사진=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는 12일 국제간호사의 날을 맞아 코로나19와 관련해 "'사회적 거리두기'에서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된 지금도 간호사 여러분들은 의료현장에서 쪽잠과 반창고 투혼을 이어가고 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정세균 총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의료현장에서 소명을 다하고 계신 간호사님들, 감사합니다"라며, "감염의 두려움 앞에서도 물러서지 않는 간호사 여러분의 용기와 헌신에 우리 국민 모두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어 "확진자들을 간호하다가 감염되거나,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를 겪고 있는 간호사님들의 빠른 쾌유도 기원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 총리는 "제 우리의 국가 역량은 간호사 개인의 희생과 헌신에 지나치게 의존하는 수준을 뛰어넘었다고 생각한다"며, "지속가능하고 안전한 간호체계 구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정부는 공공보건 의료체계와 감염병 대응역량을 획기적으로 보강하겠다. 이렇게 되면, 간호 환경이 조금이나마 개선되고, 간호사님들이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기회도 넓어질 것으로 기대 한다"고 설명했다.

    정 총리는 끝으로 "간호사 여러분은 인류 건강의 중심"이라며, "코로나19 극복 여부는 바로 여러분 손에 달려있다. 정부는 간호사 여러분과 함께 감염병과의 전쟁에서 꼭 승리하겠다"고 덧붙였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