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GS칼텍스, 1조원대 영업손실…코로나19 직격탄

뉴스듣기


기업/산업

    GS칼텍스, 1조원대 영업손실…코로나19 직격탄

    뉴스듣기

    유가 급락 여파.. 매출 급감, 1조318억원 적자

    (사진=GS칼텍스 홈페이지 캡처)

     

    GS칼텍스가 올해 1분기 1조원이 넘는 영업손실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분기 기준, 창사 이래 최대 적자다. 

    GS는 11일 자회사인 GS칼텍스가 연결 기준 1분기 매출 7조715억원, 영업손실 1조318억원 등의 실적을 냈다고 밝혔다. 매출은 작년 동기대비 11.1%, 전분기보다는 18.7% 줄었다. 

    정유와 석유 화학 큰 손실을 본 반면, 윤활유 부문에서는 3178억원 매출과 672억원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윤활유부문의 실적 상승은 제품 스프레드(원료-제품 가격차이) 상승 등에 따른 것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유가 급락과 이에 따른 재고관련 손실 등이 실적 악화에 직격탄이 된 것으로 분석된다. 

    GS칼텍스 측은 "글로벌 경기 침체 속에서도 지속적인 차입금 감축 노력 및 안정적인 투자 규모를 유지하는 등의 재무정책을 통해 신용평가사들로부터 긍정적으로 평가 받고있다"고 설명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