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국세청, 세무 알림 서비스 시작…홈택스 접속시 가능

뉴스듣기


경제 일반

    국세청, 세무 알림 서비스 시작…홈택스 접속시 가능

    뉴스듣기

    '나의 세무알리미'...개인별 맞춤형 세금정보 제공

    홈택스에서 제공하는 나의 세무알리미 초기 화면 (자료=국세청 제공)

     

    앞으로 홈택스에만 접속해도 자신의 세무 일정을 알 수 있는 세무 알림 서비스가 시작됐다.

    국세청은 11일 납세자가 복잡한 세무일정을 일일이 신경쓰지 않아도 홈택스에만 접속하면 본인에게 해당되는 그달의 세무일정을 알 수 있는 '나의 세무알리미'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

    서비스 내용은 자신의 주요 세금신고 일정, 환급 및 고지내역 등이다. 예를 들어 올해 4월 부가가치세 예정신고 시 조기환급 신청한 사업자에 대해서는 5월12일까지 환급금이 지급됨을 안내하고 있다.

    또 5월 종합소득세 신고의 경우 연간 주택임대수입이 2천만원 이하인 임대소득자에게는 종합과세와 분리과세 중 선택해 종합소득세 신고하도록 알려준다.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특별재난지역 납세자에게는 6월말까지 종합소득세 신고가 가능함을 개별적으로 안내해준다.

    국세청은 이와 함게 '나의 세무알리미'에서 안내하는 그달의 세무정보를 달력형식으로 한눈에 파악할 수 있도록 '세무캘린더'도 제공한다고 덧붙였다.

    국세청은 개인별로 맞춤형 세금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세금신고 등 일정을 제때 챙길 수 있고, 신고지연 등으로 인한 불이익이 줄어 들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