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배우 김민교 반려견 이웃 물어…"치료에 함께하는 중"

뉴스듣기


연예 일반

    배우 김민교 반려견 이웃 물어…"치료에 함께하는 중"

    뉴스듣기
    배우 김민교(사진=황진환 기자/자료사진)

     

    배우 김민교의 반려견들에 물린 80대 여성이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김민교는 10일 한국일보에 "(반려견들에 물린) 앞집 할머니가 치료를 받고 계신 상황"이라며 "평소 앞집과 사이가 좋았다. 할머니 치료에도 함께하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 4일 경기 광주시에 있는 집 근처 텃밭에서 나물을 캐던 80대 여성이 목줄·입마개를 하지 않은 이웃집 개 두 마리에게 물리는 사고를 당했다.

    해당 여성은 허벅지와 두 팔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고, 상태가 호전돼 현재 일반병실에서 치료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사고 이후 이웃 주민을 공격한 반려견주로 김민교가 지목됐으나, 뚜렷한 입장을 밝히지 않아 의혹을 샀다. 김민교는 곧 사건 경위와 심경 등을 담은 공식입장을 내놓을 예정이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