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구시, 신천지 위장 봉사단체 한나플 등록말소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대구

    대구시, 신천지 위장 봉사단체 한나플 등록말소

    뉴스듣기

    사진=연합뉴스
    대구시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을 초래한 신천지 위장단체 의혹이 제기된 ‘한국나눔플러스NGO’의 비영리민간단체 등록을 10일자로 말소한다.

    대구시는 ‘한나플’의 소재가 불분명하고, 회원 수 유지 등 등록요건을 위반했다고 판단돼 10일자로 비영리민간단체 등록을 직권 말소 처분하기로 결정한 것.

    한나플(대표 최사랑)은 2017년 7월 대구시에 비영리민간단체로 등록했다.

    대구시는 최근 한나플이 신천지와 연관이 있다는 CBS노컷뉴스의 보도에 따라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당초 신고한 주소지에 단체 소재가 확인되지 않았다.

    또한, 관련 법인 비영리민간단체 지원법 제2조의 등록요건인 상시 구성원수가 100인 이상인 등록요건을 갖춰야 하지만 입증서류를 제출하지 않아 지난 3일 청문을 실시했다.

    하지만 청문일에 해당 관계자는 참석하지 않았고 소명자료도 제출하지 않아 비영리민간단체 지원법 제4조에 의해 등록을 직권 말소하기로 결정했다.

    채홍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공익 활동을 하는 비영리민간단체에 대해 자발적인 활동을 보장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지만, 법을 지키지 않는 단체에 대해서는 엄정하게 대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