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단독]군사경찰, 조주빈과 박사방 '공동운영' 현역 일병 긴급체포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건/사고

    [단독]군사경찰, 조주빈과 박사방 '공동운영' 현역 일병 긴급체포

    뉴스듣기

    軍 관계자 "군 복무 기간 중 범행 여부 조사해 봐야"
    경기도 모 부대서 예비군 훈련 장비 담당

    (사진=연합뉴스)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의 공범으로 파악된 '현역 군인'이 군사경찰(구 헌병대)에 체포됐다.

    3일 군 관계자에 따르면, 육군 군사경찰은 이날 조씨와 박사방을 공동 운영한 것으로 알려진 이모 일병을 체포했다.

    군 관계자는 "군사경찰이 (이 일병을) 체포해 데리고 간 상황"이라면서 "경찰과 수사 상황을 공유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일병이 군 복무 중에도 박사방 운영 등에 가담했는지 여부는 아직 확인이 되지 않은 상황이다. 군 관계자는 "입대하기 전부터 (박사방) 활동을 했던 것으로 추정된다"면서 "입대 이후에도 이어졌는지는 수사를 해봐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이날 오전 이 일병에 대해 압수수색을 진행했다. 이 일병은 조씨 측이 박사방 공동운영자로 지목한 닉네임 '이기야'를 사용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기도의 한 부대에서 복무 중인 이 일병은 박사방 내에서 성착취물을 수백 회에 걸쳐 유포하고, 이 방을 홍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일병은 소속 부대에서 예비군 훈련 장비 관리를 담당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