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오늘부터 알뜰폰으로 3만원대 SKT 5G 요금제 쓴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통신/뉴미디어

    오늘부터 알뜰폰으로 3만원대 SKT 5G 요금제 쓴다

    뉴스듣기

    SKT, 5G 상용화 1년 맞아 알뜰폰에 5G 개방
    6개 알뜰폰 사업자 대상 5G 요금제 2종 도매 제공

    (사진=SK텔레콤 제공)
    SK텔레콤은 5G 상용화 1주년을 맞아 6개 알뜰폰 사업자에게 5G 요금제를 도매로 제공하고 5G 망을 알뜰폰에 본격 개방한다고 30일 밝혔다.

    SKT이 5G 요금제를 도매 제공하는 알뜰폰 사업자는 스마텔 ∙ 아이즈비전 ∙ 프리텔레콤 ∙ 에스원 ∙ SK텔링크 ∙ 큰사람 등 6개다. 이들은 30일부터 각 사별 순차적으로 5G 알뜰폰 요금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5G 가입자 모집에 나선다.

    SKT이 알뜰폰에 도매로 제공하는 5G요금제는 '5GX 스탠다드'와 '슬림' 2가지다. 특히, 슬림 요금제의 도매 제공으로 월 3만원대에 SKT 5G 서비스를 이용하는 5G 알뜰폰 요금제 출시가 가능해졌다. 5G알뜰폰 요금제가 제공하는 기본 데이터 등 모든 혜택은 SKT 모(母) 요금제와 동일하다.

    SKT은 도 9개 중소 알뜰폰 사업자를 대상으로 오는 5월까지 선불 알뜰폰 주력 상품 '안심데이터 300'의 도매대가도 기존 대비 25% 저렴하게 제공하고, 고객의 충전 요금도 기존 3만9천원에서 3천원 인하하기로 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