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구 거주 주한미군 가족 1명 코로나19 양성… 61세女

뉴스듣기


국방/외교

    대구 거주 주한미군 가족 1명 코로나19 양성… 61세女

    뉴스듣기

    주한미군사령부, 질병관리본부 통보 홈페이지 공지
    지난 2월 12일과 15일 대구 캠프 워커 기지 PX 방문

    사진=연합뉴스

     

    대구에 살고 있는 주한미군 가족 1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주한미군사령부는 24일 홈페이지 공지를 통해 "한국 질병관리본부가 대구에 거주하는 주한미군 가족인 61세 여성이 코로나19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통보했다"고 밝혔다.

    이 여성은 지난 2월 12일과 15일 대구 캠프 워커 기지의 PX를 방문한 것으로 나타났다. 질본과 주한미군은 또다른 인원들이 감염원에 노출됐는지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이 여성의 동선을 추적하고 있다.

    이와 함께 주한미군은 장병과 시설에 대한 위험 단계를 '중간'에서 '높음'으로 격상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