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우한 3차 유증상자 6명…어린이 포함 7명 병원 이송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우한 3차 유증상자 6명…어린이 포함 7명 병원 이송

    뉴스듣기

    우한 공항서 의심증상 보인 2명 전세기 못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발원지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 지역에 체류했던 교민과 중국인 가족들이 12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에 도착. 검역소에서 발열 의심환자로 분류된 엄마와 아이가 구급차량으로 이동하고 있다.(사진=이한형 기자)
    12일 오전 김포공항으로 귀국한 중국 우한 교민과 중국 국적 가족 등 147명 가운데 6명이 유증상자로 확인됐다.

    정부 관계자는 이날 "김포공항 도착 후 검역과정에서 남성 5명과 여성 1명이 신종 코로나 유증상자로 확인돼 국립중앙의료원 등으로 이송됐다"고 밝혔다.

    유증상자 중 여성의 어린이(11)도 증상은 나타나지 않았지만 엄마와 함께 병원으로 향했다. 이들의 국적은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이날 오전 우한 텐허공항을 떠나기전 검역과정에서 의심증상을 보인 2명이 전세기를 타지 못한 것으로도 확인됐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