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日, 후쿠시마 원전 작업자 또 내부 피폭 당해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아시아/호주

    日, 후쿠시마 원전 작업자 또 내부 피폭 당해

    뉴스듣기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에서 근로자들이 방호복을 입고 작업하는 모습.(사진=교도/연합뉴스)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 작업자가 2년여만에 방사성 물질에 의해 내부 피폭을 당했다.

    7일 교도통신에 따르면, 도쿄전력은 전날 오후 후쿠시마 제1원전 2호기 원자로 건물의 대형기계 반입구에서 공구를 정리하고 돌아가던 협력업체 소속 60대 노동자가 내부 피폭을 당했다고 발표했다.

    이 남성은 콧속에 방사성 물질이 붙어 있었으며 체내로도 들어간 것이 확인됐다고 통신은 전했다.

    도쿄 전력은 이 사건으로 인해 이 노동자가 향후 50년간 최대 1.18 밀리시버트(m㏜)의 피폭을 당할 것으로 잠정 평가했다.

    도쿄전력은 피폭 경위를 조사 중이다.

    작업 중 내부 피폭이 발생한 것은 2017년 9월에 이어 약 2년 5개월여만의 일이라고 도쿄전력을 밝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