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속보]국방부 "해군 군무원 17번째 확진자와 식사…격리조치"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국방/외교

    [속보]국방부 "해군 군무원 17번째 확진자와 식사…격리조치"

    뉴스듣기

    국방부 "동료 6명 자가격리 조치"

    부대 관계자들이 혹시 모를 신종코로나 확산을 막고자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해군 군무원이 17번째 신종코로로나바이러스 확진자와 식사를 한 것으로 파악돼 격리 조치됐다.

    국방부는 5일 "해군 모 부대 소속 군무원이 지난 25일 가족과 함께 17번 확진자와 식사를 한 사실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국방부는 "이런 사실은 해당 군무원이 오늘 17번 확진자 가족으로부터 연락을 받고 부대에 보고를 하면서 확인됐다"며 "부대는 관련 사실 인지 즉시 해당 군무원을 부대 내에 단독 격리했다"고 전했다.

    또 사무실 동료 6명은 자가 격리했다며 현재 7명 모두 특별한 증상을 보이지는 않고 있다고 밝혔다.

    질병관리본부 지침상, 해당 군무원은 증상을 보이지 않기 때문에 단순격리 대상이다.

    해군 군무원이 가족과 함께 식사를 한 17번째 확진자는 38세의 한국인 남성이다.

    지난달 18일부터 24일까지 컨퍼런스 참석 차 싱가포르를 방문했고 이후 행사 참석자 중 말레이시아에서 확진자 판정을 받은 이가 있다는 연락을 받고, 지난 4일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진료 후 검사를 받았다.

    경기북부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한 검사 결과 5일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